2020-02-23 (일)
한국에너지공단, ‘2020년 에너지이용합리화자금’ 접수 시작
올해 에너지절약 시설투자에 3,500억원 지원 
한국에너지공단, ‘2020년 에너지이용합리화자금’ 접수 시작
  • 이송훈
  • 승인 2020.01.18 19: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지니스코리아=이송훈 기자] 한국에너지공단(이하 공단)은 에너지절약 시설투자를 실시하는 사업자를 대상으로 매월 ‘2020년 에너지이용합리화자금’ 접수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올해 지원예산은 전년(2,900억원) 대비 약 21% 증가한 3,500억원 규모로 85개 대상설비 및 사업에 대하여 매월 초 약 일주일간 접수한다. 지원비율은 소요자금의 90% 이내로 하며, 절약시설 설치사업을 하는 중소기업 및 ESCO투자사업은 100% 이내로 한다. 특히 중소기업의 원활한 자금 활용 및 투자 촉진을 위해 우선 지원하고 있다.

금년에는, 전년 보다 1개월 정도 앞당긴 1월 9일부터 접수를 시작하여 16일 까지 약 977억원이 접수되었으며, 예산 소진 시 까지 월별 정기접수와 수시접수를 병행하여 신규 및 계속사업에 대해 지원할 예정이다.

에너지이용합리화자금 신청은 홈페이지를 통해서만 이루어지며 신청 사업에 대한 서류심사, 에너지절감효과 등에 대한전문가 평가 및 현장실사 등을 거쳐 일정기준을 충족할 경우 자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공단 관계자는 “건축물에너지효율등급 관련 설비 등 지원대상 추가, 고효율에너지기자재 등 생산시설 지원대상자 및 지원한도 확대 등으로 인해, 에너지절약시설에 대한 투자 관심 증가에 따른 자금수요가 높아 예산이 조기에 소진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한편 2020년 에너지이용합리화자금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공단 에너지이용합리화자금 홈페이지 게시판(알림마당 – 공지사항)을 참고하거나, 자금융자실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