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0 (화)
산업단지공단 경기본부, ‘스마트허브일자리지원협의회’ 출범식 개최
경기도 스마트허브 산업단지 중심 일자리 미스매치 해결을 위한 협의체 출범
산업단지공단 경기본부, ‘스마트허브일자리지원협의회’ 출범식 개최
  • 이송훈
  • 승인 2019.05.09 20: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허브일자리지원협의회’ 출범식 기념사진
‘스마트허브일자리지원협의회’ 출범식 기념사진

[비지니스코리아=이송훈 기자] 한국산업단지공단 경기지역본부는 지난 5월8일(목), 산업단지 일자리 매칭을 위한 관계기관 및 단체(25개/중부지방고용노동청 경기지청, 경기지방중소벤처기업청, 인천병무지청, 경기도, 안산시, 시흥시, 중소기업진흥공단 경기서부지부, 경기도 지역인적자원개발위원회, 경기산학융합본부, 안산여성인력개발센터, 경기벤처기업협회, 성남 폴리텍대학, 한국산업기술대, 경기과학기술대, 신안산대, 안산대, 시화공고, 군자디지털과학고, 안산국제비즈니스고, 안산공고, 평촌공고, 안양공고, 두원공고, 수원공고, 삼일공고)가 참석한 ‘스마트허브 일자리지원협의회 출범식’을 개최하였다.

이날 출범식을 통해 한국산업단지공단은 고용노동부·경기도와 함께 전년도 관계부처 합동 중앙부처 중점 산업정책(산업통상자원부, ‘반월시화산업단지 청년 친화형 선도 산단’ 지정)과 연계한 ‘지역혁신프로젝트’ 공동추진사업을 추진한다.

‘지역혁신프로젝트’의 내실있는 추진을 위해 경기도 내 관련 정부기관, 교육기관(대학교·특성화고), 산업단지 및 기업의 민간단체 및 기타기관 등 출범식을 통해 협력하며, ‘산업단지 중심의 좋은 일자리 창출 및 미스매치 현상 해결을 위한 플랫폼 구축’ 사업이 보고․논의 되었다.

본 사업은 기존 일자리사업의 구직자 또는 구인기업에게 단방향적이었던 단점을 보완하여 구직자에게는 산업단지 내 기업정보와 직업상담 등 컨설팅을 지원하고, 구인기업에게는 맞춤형 현장기술 구직자매칭과 함께 관련된 지원정책까지 연결하는 중계 역할을 수행한다.

또한, 그간 산업단지 청년층 등 인력 부족을 해결하기 위해 스마트허브(반월·시화·MTV국가산업단지)를 중심으로 구인기업 발굴과 함께 산업계 수요를 반영한 맞춤형 현장기술 구직자 매칭 관련 정책 반영 및 제언 등 관련 기관이 함께 모여 해결방안을 모색한다는데 의미가 있다.

한국산업단지공단 경기지역본부 윤철 본부장은 이날 일자리지원협의회 출범식에서 “경기도 반월시화국가산업단지(스마트허브) 내 중견·중소기업 인력부족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유관기관이 한자리에 모여 해결책을 강구했다는 점에서 매우 뜻 깊은 자리라고 생각한다”며 “기업 현장의 목소리를 정부기관·교육계에 전달․반영되어 안산·시흥스마트허브 일자리 매칭에 실질적인 해결책 마련의 통로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