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3 (일)
다나와, 프로게임단 'DPG' 공식창단...아마 선수도 공개모집 예정
e스포츠 사업 시동
다나와, 프로게임단 'DPG' 공식창단...아마 선수도 공개모집 예정
  • 정석이
  • 승인 2018.05.03 18: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지니스코리아=정석이 기자] 다나와는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PUBG)’프로게임단인 ‘DPG(Danawa Play Game)’를 공식창단했다고 3일 밝혔다.

팀명인 DPG는 다나와 운영 PC방과 웹 커뮤니티에서 사용되고 있는 다나와의 서브 브랜드다. 다나와는 이번 게임단 창단을 통해 DPG를 독립적인 브랜드로 규정하고 e스포츠 분야에서 독자적 입지를 구축하겠다는 계획이다.

다나와는 DPG 팀 구성을 위해 ‘개돌’ 배진호, ‘미르다요’ 조준형, ‘케즈윅’ 이승우, ‘길동’ 김상연을 영입했다. 이들은 모두 PUBG 공식 대회에서 결선진출 이상의 성적을 낸 실력자들이다.

특히 배진호는 ‘VSL’ 등 PUBG 대회에서 4회의 우승경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트위치 대회 스쿼드 모드에서도 종합 1위를 달성하는 등 두각을 나타내왔다.

이들을 이끌 책임자는 하영진 코치가 선임됐다. 하 코치는 팀 ‘MSQD’코칭 등 다양한 이력을 보유하고 있다. 지난 해 팀 ‘EGEL’에서 ‘미라클’, ‘개돌’, ‘맨털’ 등과 호흡을 맞췄으며 팀 해체 후 DPG에 합류했다.

한편 DPG는 현재 ‘2018 PUBG 서바이벌 시리즈 시즌1’에 출전 중이다. 당분간 국내외 대회 상위권 입상을 목표로 주요리그에 적극 출전할 계획이다.

다나와는 실력있는 아마추어 선수 영입을 위한 공개모집도 진행할 예정이다.

신윤도 DPG 사무국장은 “다나와는 게임단 운영에 필요한 PC관련 인프라와 콘텐츠 제작능력을 보유하고 있다. 소속 선수 들이 최고의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전사 차원에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또 공개모집 방식을 통해 경쟁력 있는 선수를 지속적으로 영입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