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1 (월)
구광모 LG 회장, 잇따른 사고에 대해 ‘원점에서 근본적인 대책 철저히 강구’ 주문
구광모 LG 회장, 잇따른 사고에 대해 ‘원점에서 근본적인 대책 철저히 강구’ 주문
  • 김은진
  • 승인 2020.05.20 13:5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지니스코리아=김은진 기자] 구광모 LG 대표는 20일 긴급히 충남 서산시 LG화학 대산공장을 헬기편으로 방문해 전날 발생한 사고 현장과 수습 상황을 살펴보고, 신학철 부회장 등 경영진에게 안전환경 사고 방지를 위한 근본적인 대책을 강도 높게 주문했다.

이 자리에서 구 대표는 인도와 국내 사업장에서 잇따라 일어난 사고와 관련 재차 피해자 및 가족들에 대한 깊은 애도와 위로의 뜻을 표하고, 많은 분들께 염려를 끼쳐 매우 송구하다고 말했다.

구광모 LG 회장
구광모 LG 회장

구 대표는 최근 잇따른 안전환경 사고에 대해 모든 경영진이 무거운 책임을 통감해야 한다며, 원점에서 근본적인 대책을 마련하라고 주문했다. 특히 기업이 한 순간에 무너지는 것은 경영실적이 나빠져서가 아니라, 안전환경, 품질 사고 등 위기 관리에 실패했을 때 한 순간에 몰락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구 대표는 아울러 안전환경은 사업을 잘하고 못하고를 떠나 당연히 지켜야 할 기본중의 기본이라며, CEO들이 실질적인 책임자가 되어 안전환경을 경영의 최우선 순위에 두고 근본적인 대책을 마련하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