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1 (월)
[칼럼] 팔꿈치 통증, 테니스 및 골프 엘보가 주요 원인으로 꼽혀
[칼럼] 팔꿈치 통증, 테니스 및 골프 엘보가 주요 원인으로 꼽혀
  • 최문희
  • 승인 2020.03.26 14: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팔을 무리하게 사용하고 난 후에 팔꿈치에 통증이 나타나는 증상을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다. 대부분 지나친 운동 및 과도한 집안일 등이 팔꿈치 통증의 주요 원인으로 꼽힌다.

테니스엘보 및 골프엘보는 팔꿈치 통증을 유발하는 대표적인 질환이라고 볼 수 있다. 주로 테니스 선수, 골프선수들에게 발병한다고 하여 붙여진 이름이지만 일반인 환자들의 비율도 적지 않다. 테스니엘보는 ‘외상과염’, 골프엘보는 '내상과염'으로 각각 불린다.

잠실 선수촌병원 김홍겸 원장
잠실 선수촌병원 김홍겸 원장

이 질환은 손목과 팔의 무리한 사용으로 인해 손목부터 팔꿈치까지 이어지는 힘줄에 염증이나 손상이 생겨 발생한다. 질환의 원인이 되는 힘줄은 혈류가 적기 때문에 염증 및 손상이 발생하면 오랫동안 팔꿈치 통증이 지속되는 경우가 많다.

발생하면 욱신거리는 팔꿈치 통증이 나타난다. 또한 팔을 살짝 비틀거나 물건을 들어 올릴 때 통증이 악화되는 경향을 보인다. 테니스 엘보가 심해질수록 팔꿈치 통증은 점차 손목쪽으로 번져나가며 손목 및 손가락에 저림 증상이 동반되기도 한다. 골프 엘보는 손을 뒤로 젖히는 동작에서 팔꿈치 통증이 느껴지는 경우가 많다.

이 질환들로 인한 팔꿈치 통증은 경미한 수준부터 팔을 움직이기조차 어려운 수준까지 다양하다. 팔꿈치 통증으로 인해 세수나 식사 등의 일상적인 행동까지 어렵다면 병원 치료가 필요하다.

만성 염증성 질환으로써 초기에 적절한 대처를 하지 않는다면 만성질환으로 진행될 가능성이 높다. 초기 충분한 휴식 및 보호대 착용, 약물 복용, 물리치료 등으로 호전을 기대할 수 있다. 그렇지만 수개월간의 비수술적 치료에도 효과가 나타나지 않는 중증 일 경우에는 수술을 고려한다. 테니스 엘보, 골프 엘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평소 스트레칭을 자주 하는 것이 좋으며, 팔꿈치 통증이 나타났을 때에는 무리한 활동은 중지하고 충분히 안정을 취하는 것이 필요하다.

도움글 : 잠실 선수촌병원 김홍겸 원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