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8 (수)
수면 임플란트, 자발적 호흡 가능해 안전성 높인다
수면 임플란트, 자발적 호흡 가능해 안전성 높인다
  • 최문희
  • 승인 2020.02.28 18:4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연 치아를 대체하는 치료로 선호되는 임플란트는 심미성과 저작력이 뛰어나 틀니, 브릿지보다 더 많이 이용외고 있다. 하지만 절개와 출혈, 통증 등 임플란트 치료 자체에 대한 두려움과 치과 공포 때문에 쉽사리 치료받지 못하는 환자들이 있다.

이러한 환자들을 위해 고안된 것이 수면 임플란트다. 수면 임플란트는 ‘의식하 진정요법’이라고도 불리는데, 약물로 가수면 상태에 들게 해 치료를 진행하는 것을 일컫는다. 의식하 진정요법에 의해 환자는 수면 상태로 인지하게 된다. 다만 이는 실제 수면 상태와 다르며, 얕은 의식은 있지만 환자가 통증을 느끼지 못하는 단계다.

문정역 차오름치과 유재욱 원장
문정역 차오름치과 유재욱 원장

수면 임플란트는 치과 공포증이 있는 환자는 물론 국소마취가 잘 되지 않는 환자, 고령의 환자, 턱을 오래 벌리기 힘든 환자, 구역질이 심한 환자 등에게 추천된다. 편안한 정신 상태를 유도해 후유증이 적고 안전하며, 전신마취가 아니기 때문에 후유증과 부작용이 적은 것이 특징이기 때문이다.

수면 임플란트의 경우 자발적 호흡이 가능하기 때문에 안전성을 높인다. 이때 간단한 대화가 가능해, 임플란트를 안전하게 진행하면서도 치과 치료의 트라우마가 발생하지 않는다. 특히 한 번에 여러 개의 임플란트를 식립해야 하는 경우 등, 여러 치료를 한 번에 진행할 수 있어 신속한 치료가 가능하다.

문정역 차오름치과 유재욱 원장은 “임플란트는 오랜 시간 입을 벌리고 있어야 하는 만큼 체력적 부담이 큰 수술이다. 연령이 높은 경우나 체력이 약한 경우, 고난이도 케이스의 경우에는 수면 임플란트를 추천해드리고 있다. 이는 환자와 의사 모두에게 편안한 진료를 가능하게 하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유 원장은 이어 “다만 수면 임플란트는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으므로 약물 사용 여부나 의료진의 숙련도, 안전 장비 등이 제대로 갖춰져 있는지 꼼꼼하게 확인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의료진의 정확한 진단 아래 시행돼야 부작용 걱정을 줄일 수 있으므로, 반드시 충분한 상담을 진행하길 바란다”고 조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