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0 (월)
신한은행, 2천9백억원 규모 신종자본증권 발행
4년 연속 시중은행 최저금리로 원화 신종자본증권 발행
신한은행, 2천9백억원 규모 신종자본증권 발행
  • 정석이
  • 승인 2020.02.25 16: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지니스코리아=정석이 기자] 신한은행은 2천9백억원 규모의 원화 신종자본증권(바젤Ⅲ 기준 적격)을 발행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신종자본증권은 5년 콜옵션 보유 영구채 2천 4백억원과 10년 콜옵션 보유 영구채 5백억원으로 발행되며 금리는 시중은행이 발행한 원화 신종자본증권 중 4년 연속 가장 낮는 2.88%와 3.08%다.

신한은행은 최초 2천5백억원 규모로 발행할 계획이었으나 국제적 변동성 확대 및 불안정한 시장 상황 속에서도 다양한 투자기관의 적극적인 참여 속에 최종 2천9백억원으로 발행금액이 증액됐다.

이번 발행을 통해 신한은행의 자기자본 비율이 16bp 상승할 것으로 예상되며 특히 모집금액의 2배에 가까운 응찰률을 통해 신한은행의 우수한 재무건전성과 리딩뱅크로서의 지위를 확고히 인정받는 계기가 됐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채권시장의 변동성이 확대되는 상황에서도 장기물 투자 니즈에 부응하는 10년 콜옵션을 포함하는 등 투자자와의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증권사, 보험사, 공제회 등 다양한 기관의 참여를 이끌어 낼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선제적인 기본자본 확충 및 안정적인 자기자본비율 관리를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