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4 (월)
이랜드이츠, 협력사 상생행보 본격화
김완식 대표이사 직접 협력사 방문하여 현장 의견 청취하고 감사의 마음 표해
이랜드이츠, 협력사 상생행보 본격화
  • 최문희
  • 승인 2020.01.20 09:5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지니스코리아=최문희 기자] 이랜드이츠가 설 명절을 앞두고 다음달 5일 지급 예정이었던 납품 대금을 조기 지급 했다. 20일 지급 된 납품 대금은 총 250억 원 규모다.

이번 조기지급시행은 설을 맞아 협력사의 자금운용을 돕기 위한 것으로 직원들의 상여금, 임금 등으로 일시적 자금 운용에 부담을 가질 수 있는 중소 협력사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한 상생 활동의 일환이다.

지난 17일 이랜드이츠 김완식 대표(사진 오른쪽 첫번째)가 경기도 포천에 위치한 협력사 승화푸드 방문해 신분남 대표(사진 왼쪽 첫번째)를 만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경청하는 한편 이랜드이츠가 올해 협력사와 함께 진행할 상생 방안 등을 직접 설명하는 시간도 가졌다.
지난 17일 이랜드이츠 김완식 대표(사진 오른쪽 첫번째)가 경기도 포천에 위치한 협력사 승화푸드 방문해 신분남 대표(사진 왼쪽 첫번째)를 만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경청하는 한편 이랜드이츠가 올해 협력사와 함께 진행할 상생 방안 등을 직접 설명하는 시간도 가졌다.

또한 이랜드이츠 김완식 대표이사가 협력업체를 방문하여 직접 소통에도 나섰다.

지난 17일 김 대표는 경기도 포천시에 있는 우수 협력사 ‘승화푸드’를 직접 찾아 명절선물과 함께 쉽지 않았던 영업 환경 속에서도 오랜 기간 함께 해준 협력사에 대한 마음을 표현한 감사장을 전달했다.

김 대표는 생산설비 등을 둘러보고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경청하는 한편 이랜드이츠가 올해 협력사와 함께 진행할 상생 방안 등을 직접 설명하는 시간도 가졌다.

이랜드이츠는 상생 행보의 하나로 은행과 협력기업 금융지원을 위한 협약서를 상반기 중 체결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협력업체가 동반성장 할 수 있도록 금융지원 및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랜드이츠 관계자는 “어려운 사업환경 속에서도 함께 하고 있는 협력업체가 있으므로 성장 할 수 있는 것”이라고 말하고 “올해를 본격적인 상생행보의 원년으로 삼고 협력사와 상생을 넘어 동반성장 할 수 있도록 앞장 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랜드파크에서 외식부문을 따로 분리해 설립한 이랜드이츠는 지난해 8월 1천억 원의 자금을 유치 받아 금융부채를 전액 상환하고 무차입 경영을 지속하고 있다.

또한 외식업계가 큰 폭으로 역신장 하는 상황에서도 지난해 한식뷔페인 자연별곡을 처음으로 흑자 전환 시키는 등 괄목할만한 성과를 이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