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3 (일)
IPA, 2020년 특성화고 졸업생-인천항 물류기업 매칭지원 사업공고
협력기업 수요를 기반으로 한 특성화고 졸업생-물류기업 매칭 지원사업 추진
IPA, 2020년 특성화고 졸업생-인천항 물류기업 매칭지원 사업공고
  • 정민희
  • 승인 2020.01.13 18: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지니스코리아=정민희 기자] 인천항만공사(홍경선 사장 직무대행)는 항만과 연계한 민간 일자리 창출을 위해 신규채용이 필요한 인천항 협력기업이 특성화고 졸업생 채용 시 최대 600만원을 지원하는 ‘특성화고 졸업생-물류기업 매칭 지원사업’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IPA가 추진하는 ‘특성화고 졸업생-물류기업 매칭 지원사업’은 2018년 인천항 협력기업 300개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실태조사에서 60% 이상의 협력기업이 채용예정자 선호 학력으로 고졸자를 선호한다는 결과를 반영해 기업 맞춤형 일자리 창출 지원 프로그램으로 2019년부터 운영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3+3’ 방식으로 인턴 3개월간 월 100만원 채용지원 후 정규직(1년이상 근로계약체결)으로 전환 시 추가로 3개월간 월 100만원을 지원하며 채용 시점부터 정규직으로 채용하게되는 경우 6개월간 지원된다.

모집공고는 IPA 홈페이지에 13일부터 게재하며, 채용지원은 최대 5명까지 선착순으로 접수를 마감한다.공고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인천항만공사 대표 홈페이지-일자리 매칭센터 바로가기-일자리 지원사업-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인천항만공사 안길섭 일자리사회가치실장은 “인천에 소재한 특성화고 졸업생이 인천항 협력기업에서 근무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유인촉진 사업”이라며, “지속적으로 협력기업의 애로사항 등을 반영한 신사업 개발로 인천항에 양질의 일자리 창출 지원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IPA는 특성화고 졸업예정자-물류기업 매칭을 위해 전년도 인천지방중소벤처기업청, 인천광역시, 중부지방고용노동청,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인천지역본부․인천서부지부, 한국산업단지공단 인천지역본부와 공동으로 ‘2019 인천 직업계고 취업박람회’도 개최한 바 있으며, 인천항 협력사 3개사가 행사에 참여해 2명의 특성화고 졸업자 채용을 확정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