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5 (일)
국내 기업 99%는 중소기업.. 직장인 83%는 중기 종사자
중기부, ‘기업 단위 중소기업 기본통계’ 첫 발표
국내 기업 99%는 중소기업.. 직장인 83%는 중기 종사자
  • 정민희
  • 승인 2019.11.12 14: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지니스코리아=정민희 기자] 우리나라 중소기업은 2017년 말 기준 모두 630만개로 전체 기업의 99.9%를 차지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또 중소기업 종사자 수는 1,599만명으로 전체 기업 종사자(1,929만명)의 82.9%로 파악됐다.

중소벤처기업부는 12일 통계청과 협업해 기존 사업체 단위에서 기업 단위로 변경한 중소기업 기본통계를 새롭게 작성, 이같이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발표한 중소기업 통계는 통계청에서 2017년부터 제공하고 있는 ’기업등록부‘를 기반으로 작성했다.

그동안 중소기업 기본통계는 통계청에서 실시하는 ’전국 사업체조사 결과‘를 중기부가 가공해 발표해 왔다.

전국 사업체조사는 물리적 사업장이 있는 사업체만 조사함에 따라 전자상거래업, 부동산업 등을 영위하는 기업은 통계에서 제외되는 한계가 있었다.

또 사업체 단위로 조사함에 따라 대기업의 소규모 사업체가 중소기업으로 분류되는 문제점도 있었다.

이에 중기부는 전체 중소기업을 포괄하는 정확한 통계 산출을 위해 기업 단위 중소기업 통계를 시범 작성했다.

주요 결과를 보면 기존 사업체 단위 통계보다 기업수와 종사자수가 크게 늘어난 가운데 전체 기업 종사자 중 중소기업 종사자 비율은 낮아졌다.

중기부 측은 “이번 신규 통계 작성으로 그동안 사업체 통계에서 제외됐던 물리적 사업장이 없는 전자상거래업, 부동산업 등이 포함돼 우리나라 모든 기업의 현황을 제대로 파악할 수 있다는데 큰 의의가 있다”고 설명했다.

또 “기업 단위 중소기업 통계를 생산함으로써 그동안 국제통계 기준과 달라 국제기구 등에 제공하지 못했던 중소기업 통계 제공이 가능해졌다”고 덧붙였다.

중기부는 앞으로 사업장이 없는 인터넷 기반 사업체의 증가 추세 등 산업 패러다임의 변화를 반영한 포괄적인 신규 중소기업 기본통계를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정책 수립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이준희 중소기업정책관은 “합리적인 중소기업 정책 수립을 뒷받침하고 중소기업이 일자리 창출 및 혁신성장을 주도할 수 있도록 중소기업 실태를 충실히 반영하는 통계적 기반 마련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