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6 (금)
'하반기 공채시즌' 전경련, 내달 3~6일 부산·충북·경북·전남대서 ‘지역인재 채용설명회’ 개최
삼성·LG·롯데·포스코 등 14개 그룹 30개 기업 참여
'하반기 공채시즌' 전경련, 내달 3~6일 부산·충북·경북·전남대서 ‘지역인재 채용설명회’ 개최
  • 윤영실
  • 승인 2019.08.27 11: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지니스코리아=윤영실 기자] 하반기 대졸 공채시즌이 돌아왔다.

전국경제인연합회는 삼성, LG, 롯데, 포스코 등 주요 14개 그룹의 30개 기업이 참여하는 '2019 지역인재 채용설명회'를 9월3일부터 6일까지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참여그룹은 삼성, LG, 롯데, 포스코, 한화, 한진, CJ, LS, 대림, 코오롱, 대우건설, 동원, 삼양, 풍산 등이다.

올 하반기 대졸 신입사원 채용설명회는 9월3일 부산대를 비롯해 4일 충북대, 5일 경북대, 6일 전남대에서 열린다.

채용설명회 참여기업 인사담당자들은 수도권에 비해 채용정보가 부족한 우수한 지역인재들에게 생생한 기업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인재상, 채용절차, 자기소개서 작성법, 필기‧면접전형 주의사항 등을 발표할 예정이다.

또 설명회가 개최되는 동안 1:1 상담회가 같이 진행되어 취업준비생들의 궁금증을 풀어줄 계획이다.

일자리전략실장은 “올해 세계경제 성장세 둔화, 美․中 무역갈등 심화, 일본 수출규제 등으로 대외여건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대기업들은 지역의 우수한 인재 확보를 위해 설명회에 참가하고 있다”면서, “우리사회가 일자리를 만드는 기업을 칭찬하고 기를 살려주었으면 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