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8 (수)
박지원 두산그룹 부회장 "환경 영향 받지 않는 제품·기술 경쟁력 확보 필요“
‘두산테크포럼 2019’ 개최… 계열사 간 연구성과 공유
박지원 두산그룹 부회장 "환경 영향 받지 않는 제품·기술 경쟁력 확보 필요“
  • 윤영실
  • 승인 2019.08.22 11: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서울 동작구 중앙대학교에서 열린 ‘두산테크포럼 2019’ 개회식에서 박지원 두산그룹 부회장이 격려사를 하고 있다.
22일 서울 동작구 중앙대학교에서 열린 ‘두산테크포럼 2019’ 개회식에서 박지원 두산그룹 부회장이 격려사를 하고 있다.

[비지니스코리아=윤영실 기자] 박지원 두산그룹 부회장이 그룹 내 기술분야 임직원들에게 주변 환경에 영향을 받지 않은 근원적 제품·기술 경쟁력을 확보할 것을 주문했다.

박 부회장은 22일 중앙대학교에서 개막한 '두산테크포럼 2019' 격려사를 통해 “성장을 위해서는 주변 환경에 영향을 받지 않는 제품 및 기술의 근원적 경쟁력 확보가 우선”이라면서 “두산테크포럼이 기술의 근원적 경쟁력을 강화하는 기회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날부터 이틀간 열리는 '두산테크포럼'에는 국내외 기술분야 임직원 1000여 명이 참석했다.

올해 7회째인 두산테크포럼은 두산중공업, 두산인프라코어, 두산밥캣, ㈜두산 사업부문 등 국내외 주요 계열사가 참가해 연구성과를 공유하고 기술교류 및 융합 기회를 모색하는 자리다.

이번 포럼에서는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 스마트 팩토리, 빅데이터 분석 및 활용, 인공지능 등 최신 기술을 적용한 사례를 포함해 213편의 기술논문이 발표된다.

논문 발표는 기계, 재료, 전기∙전자 등 8개 분야로 나눠 진행하며, 이 가운데 우수 논문을 선정해 상금과 상패를 수여할 예정이다.

두산그룹은 포럼 기간 동안 전문가를 초청해 자율주행, 스마트 시티, 5G 통신, 신소재 등을 활용한 최신 산업 트렌드를 살피는 강연 및 심포지엄도 진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