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2 (목)
82kg에서 55kg으로 우울증에도 쥬비스와 다이어트 성공한 다나, 수영복 잡지 화보까지 촬영해
82kg에서 55kg으로 우울증에도 쥬비스와 다이어트 성공한 다나, 수영복 잡지 화보까지 촬영해
  • 최문희
  • 승인 2019.07.07 09: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지니스코리아=최문희 기자] 극심한 우울증에 시달리며 82kg까지 살 찐 가수 다나가 체중 감량에 성공해 수영복 잡지 화보까지 찍게 된 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키 170cm에 82kg까지 불어난 몸에서 55kg까지 무려 27kg을 감량했음에도 불구하고 군살 없이 탄탄하게 살 빠진 모습에 촬영장 스태프들 모두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이목이 집중된 것은 삶에 아무런 의지 없이 무기력했던 그간의 모습을 훌훌 털어낸 다나의 모습이었다.

그 동안 다나는 9개가 넘는 종류의 약을 복용할 만큼 심한 우울증과 폭식에 시달려왔음을 고백했었다. 극단적인 생각을 할 정도로 우울증이 심각했고, 밤 새 잠 못 이루며 통제할 수 없는 식욕에도 힘들어했기 때문에 이런 상황에서 다이어트가 녹록하지 않을 것이라 대중의 염려를 받은 바 있다.

그랬던 다나가 의지를 다잡으며 다이어트에 도전해 우울증 약까지 줄이게 됐고, 매끈해진 보디 라인으로 수영복 잡지 화보까지 찍게 된 것에 많은 이목이 쏠리는 것으로 보인다.

이와 함께 우울증과 폭식 속에서도 세끼 다 먹으며 다나의 체중 감량을 이끈 쥬 비스 다이어트 방법이 화제다. 어떻게 건강 지키며 살 뺐는지 세간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는 상황이다.

실제로 다나는 “인생의 가장 힘들고, 어두웠던 시기에 쥬 비스를 만났고, 몸도 마음도 건강해진 것 같다. 식욕억제제나 우울증 약 없이도 밥 챙겨먹으며 살 뺄 수 있는 다이어트는 처음이었다. 쥬 비스는 단순히 다이어트를 위한 것이 아니라 한 사람의 건강한 인생을 위하는 훨씬 가치 있는 일을 하고 있는 것 같다.”라며 달라진 삶에 대해 이야기했다.

우울증이 심했던 다나가 체중 감량에 성공할 수 있었던 건 다른 다이어트와 달리 건강에 초점 맞춘 쥬 비스 다이어트 방법 때문이었다. 칼로리만 줄이는 방법은 요요 확률이 높고, 무리한 운동과 고단백질 섭취는 질병을 유발할 수 있으며, 식욕을 억제하는 약이나 주사는 부작용의 위험이 높을 수 있었기에 심신이 지쳐있던 다나가 선택할 수 있는 다이어트는 그리 많지 않았었다. 하지만 이번 쥬 비스는 ‘고객의 몸에 허튼짓하지 않는다’라는 철학으로 약이나 주사 없이 건강한 방법으로 감량을 진행할 수 있어 선택했다고 밝혔다.

더불어 폭식이 심했던 다나에게 식단도 중요했다. 쥬 비스는 무리하게 굶는 것이 아니라 세끼 고른 영양소 섭취에 집중했고, 지방을 스스로 소비할 수 있도록 신진대사 관리를 진행해 살이 찌는 근본적인 원인부터 해결했던 식단이다. 5대 영양소를 포함한 현미밥과 쌈 채소 위주의 건강식을 매끼 규칙적으로 챙겨 먹었다고 한다. 이를 통해 고질적인 부종이 완화됐고, 불면증과 우울증으로 밤낮이 바뀌면서 통제할 수 없었던 식욕 조절에 많은 도움을 받았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감량에 속도를 더해준 성공요인으로 165가지의 데이터 분석을 기반으로 지방층과 부위에 따라 다르게 적용한 특허 받은 쥬 비스의 기기 프로그램을 꼽았다. 큰 체력 소모와 스트레스 없이 누워서 받았던 기기 관리 덕분에 가장 심각했던 복부 내장지방 개선과 빠른 인치감량까지 가능할 수 있었다고 한다. 매일 좋아진 건강 지표를 눈으로 확인할 수 있던 것도 다이어트를 포기하지 않고 감량을 지속할 수 있었던 이유였다라고 덧붙였다.

다나는 “이번 쥬 비스를 통해 건강하면 비만일 수 없고, 가장 건강할 때 살이 잘 빠진다는 것을 깨달았다. 평생 가지고 있는 질병이나 후유증으로 일상의 불편함을 감수하고 살고 있는 사람들이라면 쥬 비스에서 건강 되찾기를 바란다. 앞으로 요요 방지를 위해 매달 한번씩 쥬 비스 다이어트 컨설턴트에게 관리 받으며 감량한 체중을 유지하겠다.”라며 건강을 지킬 것을 다짐했다.

앞으로 다나가 보여줄 활발한 방송 활동과 건강한 모습이 더욱 기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