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6 (수)
부산진해경자청, '2019 라스베가스 국제 상업 부동산 전시회'서 홍보 활동 전개
부산진해경자청, '2019 라스베가스 국제 상업 부동산 전시회'서 홍보 활동 전개
  • 이송훈
  • 승인 2019.05.22 20: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ECon 2019` 참가한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 관계자들이 현지기업을 대상으로 홍보하고 있다.(사진=BJFEZ 제공)
`RECon 2019` 참가한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 관계자들이 현지기업을 대상으로 홍보하고 있다.(사진=BJFEZ 제공)

[비지니스코리아=이송훈 기자]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BJFEZ)은 5월 20 부터 3일간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개최되는 상업․부동산분야 세계 최대 전시회인 RECon 2019에 참가하여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에 대한 홍보 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이번 2019 라스베가스 국제 상업 부동산 전시회(RECon 2019)는 대형 쇼핑센터ㆍ아울렛 체인 등 상업 부동산 분야 세계 주요 기업들이 대거 참가하고 방문객이 36,000명에 이르는 대규모 국제 전시회이다.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은 관광레저 중심지로 개발 중인 웅동지구와 웅천남산지구, 국제 비즈니스의 중심지로 개발 중인 명지지구 상업시설을 주요 타깃으로 홍보하고 관련분야 투자관심 앵커기업을 발굴할 계획으로16여개 관련 잠재투자 기업과 1:1 상담을 진행하였다.

또한 미국의 시저스 팰리스사를 방문해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의 웅동지구 내 호텔과 리조트빌리지 등 관광레저시설 투자상담도 하였다.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해외기업들에게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을 널리 알리는 기회가 될 것이며, 특히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에서 많은 공을 드리고 있는 웅동, 웅천남산, 명지지구의 관광레저와 상업시설에 대한 투자유치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