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2 (금)
IPA, 광저우항무국과 자매항 업무협약 체결
세계5위 항만과 지속적 협력체계 구축, 남중국 교역 확대를 위한 기반 마련
IPA, 광저우항무국과 자매항 업무협약 체결
  • 이송훈
  • 승인 2019.05.08 20: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PA, 광저우항무국과 자매항 업무협약 체결 장면.첸 홍시엔 광저우항무국 국장(오른쪽), 남봉현 인천항만공사에서 사장(왼쪽)
IPA, 광저우항무국과 자매항 업무협약 체결 장면.첸 홍시엔 광저우항무국 국장(오른쪽), 남봉현 인천항만공사에서 사장(왼쪽)

 

[비지니스코리아=이송훈 기자] 인천항만공사는 8일 오전 11시(현지시간) 중국 광저우 BICC(바이윤국제컨벤션센터)에서 광저우항무국(Guangzhou Port Authority, Chen Hongxian 국장)과 자매항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광저우항과 자매항 관계에 있는 약 30여개의 항만공사에서도 참여했으며, 광저우항무국 대표로는 첸 홍시엔(Chen Hongxian) 국장이 , 인천항만공사에서는 남봉현 사장이 참여하였다.

양 항은 △협력증진을 위한 상호 방문 프로그램 개발 △항만 분야 최신정보 교환 메커니즘 구축 △ 인재 관리를 위한 교육 프로그램 및 교류 시행 △친환경 항만 개발 공동추진 및 항만환경 보호를 위한 상호협력 강화에 대해 합의했다.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은 “광저우항은 남중국의 주요 항만으로서, 이번 협약을 통해 상호 교역을 확대하고 인천항의 남중국 마케팅 강화 기반을 마련하는 기회로 삼겠다”라며 “다방면에서의 교류 확대를 통해 공동 발전에 도움이 될 것이다”라고 기대감을 밝혔다.

한편, 인천항과 자매항을 체결한 중국 광저우항은 ‘18년 기준 2,187만TEU의 컨테이너 물동량을 처리(전년대비 7.4% 증가), ‘컨’ 물동량 기준 세계 5위를 기록한 글로벌 항만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