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2 (화)
신한은행, ‘2019 신한 PIONEER 고객 자문단’ 발대식 개최
금융 취약계층(장애인, 고령자 등)의 금융 이용 편의성 제고
신한은행, ‘2019 신한 PIONEER 고객 자문단’ 발대식 개최
  • 정민희
  • 승인 2019.04.29 15: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신한 파이오니어(PIONEER) 고객 자문단이 발대식을 마치고 기념 촬영 장면(앞줄 왼쪽 네번째 주철수 신한은행 부행장)
2019 신한 파이오니어(PIONEER) 고객 자문단이 발대식을 마치고 기념 촬영 장면(앞줄 왼쪽 네번째 주철수 신한은행 부행장)

[비지니스코리아=정민희 기자] 신한은행은 29일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본점에서 ‘2019 신한 파이오니어(PIONEER) 고객 자문단’(이하 신한 PIONEER)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개최한 ‘신한 PIONEER’ 는 신한은행의 고객 자문단 제도로서 고객의 생생한 의견을 반영하여 고객 관점에서 은행의 상품, 서비스, 프로세스를 개선하기 위해 운영되고 있다.

특히 올해는 ‘금융 취약계층의 금융 이용 편의성 제고’를 목표로, 장애인ᆞ고령자 대상 업종 종사자, 대학생, 주부, 직장인, 자영업자 등 20대부터 60대까지 다양한 계층과 연령대로 선발하였으며, 심사를 거쳐 4.5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뚫고 최종 15명이 선발됐다.

‘신한 PIONEER’ 로 선발된 고객들은 발대식을 시작으로 11월까지 총 7개월 동안 ‘주제별 활동보고’, ‘상품·서비스 체험’, ‘인터뷰 및 인터넷 조사’ 등을 통해 현장의 목소리를 전달하게 된다. 이 과정에서 도출된 개선과제는 은행 경영에 적극적으로 반영해 고객 참여 경영을 확대할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 PIONEER가 전달하는 현장의 목소리를 통해, 실질적으로 고객이 체감할 수 있는 변화를 이끌어 낼 예정”이라며 “고객 주도적 경영참여의 장을 지속적으로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