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10 (금)
KEB하나은행, 우즈베키스탄 국영은행 우즈프롬스트로이뱅크와 업무협약
우즈베키스탄 근로자 송금 수요 충족 및 양국간 무역금융 활성화 기대
KEB하나은행, 우즈베키스탄 국영은행 우즈프롬스트로이뱅크와 업무협약
  • 정석이
  • 승인 2019.03.08 15: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범래 KEB하나은행 FI사업부장(사진 오른쪽)과 샤키 아나크리세프 우즈프롬스트로이뱅크 수석부의장이 업무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범래 KEB하나은행 FI사업부장(사진 오른쪽)과 샤키 아나크리세프 우즈프롬스트로이뱅크 수석부의장이 업무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비지니스코리아=정석이 기자] KEB하나은행은 지난 7일 우즈베키스탄 국영은행인 우즈프롬스트로이뱅크(Uzpromstroybank)와 수도 타슈켄트 소재 본점에서 양국간 송금절차 간소화 및 무역금융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국내 체류 중인 우즈베키스탄 근로자들은 KEB하나은행을 이용해 종전 대비 더욱 간편하고 낮은 수수료로 본국으로 급여 등을 송금 할 수 있게 됐다.

또 우즈베키스탄과 거래하는 국내 수출상은 작년 12월 KEB하나은행이 가입한 아시아개발은행의 무역금융 보증 프로그램을 통해 우즈프롬스트로이뱅크가 발행한 신용장과 관련된 수출대금은 100% 회수를 보장받게 됐다.

조종형 KEB하나은행 외환사업단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대한민국과 우즈베키스탄 양국 간에 증가하고 있는 다양한 금융수요를 충족할 수 있게 됐다”며 “향후에도 해외 현지은행들과 지속적인 협업 확대를 통해 외국인 손님들에 대한 금융편의와 각종 생활 서비스의 영역을 넓혀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KEB하나은행은 지난2015년 5월 우즈베키스탄 국영은행인 아사카은행(ASAKA Bank)과 업무협약을 맺은 바 있으며, National Bank of Uzbekistan과도 협업을 추진하는 등 우즈베키스탄과 관련된 각종 금융지원을 강화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