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2 (금)
우리은행, '지속가능채권' 2000억 발행…"재생에너지에 지원“
우리은행, '지속가능채권' 2000억 발행…"재생에너지에 지원“
  • 정석이
  • 승인 2019.02.18 17:5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지니스코리아=정석이 기자] 우리은행은 2000억원 규모의 '원화 지속가능채권'을 성공적으로 발행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발행은 국내 시중은행 최초의 원화 지속가능채권 발행이며 국내 주요 기관투자자들을 대상으로 5년 만기, 연 2.04%의 고정금리로 발행됐다.

지속가능채권은 사회 취약계층 지원과 일자리 창출, 신재생 에너지 개발과 환경 개선사업을 지원하기 위해 발행하는 특수목적 채권이다.

우리은행은 이 채권발행으로 마련한 자금을 재생에너지 관련 대출이나 투자, 중금리 대출, 10인 이하 중소기업지원대출 용도로 사용될 계획이다.

우리은행은 지속가능채권을 발행하기 위해 국제자본시장협회(ICMA)가 제정한 '지속가능채권 가이드라인'에 부합하는 내부 관리체계를 구축하고, 네덜란드의 세계적 컨설팅 업체로부터 검증보고서를 취득하기도 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우리금융지주 출범과 함께 국내외 사회공헌활동을 활발히 전개하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 발행은 우리 사회의 지속가능한 성장에 대한 우리은행의 적극적 관심과 노력을 반영했다는 데 의의가 있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