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21 (목)
글로벌 멀티샵 헥사, 먼데이에디션과 협업한 ‘헥사 에디션’ 라인 출시
글로벌 멀티샵 헥사, 먼데이에디션과 협업한 ‘헥사 에디션’ 라인 출시
  • 최문희
  • 승인 2019.02.12 10: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출처: 소다]

[비지니스코리아=최문희 기자] 제화 브랜드 소다에서 전개하는 글로벌 멀티샵 헥사는 시드니에서 촬영한 컨템포러리한 화보를 공개했다. 이번 화보는 2019년 헥사 신제품 및 주얼리 브랜드 먼데이에디션과 협업한 ‘헥사 에디션(Hexa edition)’ 라인을 포함한 것으로 시드니의 이국적인 분위기에 유니크한 헥사의 제품들을 잘 어우러지게 담아냈다.

2019 S/S 시즌을 맞이해 소다에서 출시한 MONDAY EDITIONxHEXA의 콜라보레이션, ‘HEXA EDITION’은 가장 안정적이고 균형적인, 완벽한 도형 헥사곤을 사용한 슈즈 콜렉션이다.

헥사만의 디자인 노하우가 접목된 이번 신제품 라인은 다양한 소재와 컬러로 베리에이션되어 S/S 감성을 느낄 수 있으며, 심플하고 모던한 외형, 안정감있는 착화감으로 헥사곤이 주는 타이틀에 집중한 바디와 녹아내린 형태와 금속 팬던트로 새로운 형태를 보여준다.

[사진 출처: 소다]

먼저 출시되는 제품은 스퀘어라인 라스트의 미들힐과 블로퍼, 날렵한 라스트의 로퍼로 베이지, 화이트, 블랙 세가지 색상으로 시크하고 모던한 디자인에 먼데이에디션의 육각형 팬던트가 더해져 색다른 매력을 보여준다.

‘헥사 에디션’ 뿐 아니라 2019년 헥사 신규 라인업은 유럽 각지에서 바잉한 헥사만의 유니크하고 다양한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헥사의 제품들은 기교가 많이 들어가는 신발로 입고 수량이 적은 대신 다양한 제품을 빠른 회전력으로 전개해 늘 색다른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소다에서부터 그동안 거래해왔던 바잉 업체들을 활용해 타 수입샵에서 전개하지 못하는 다양한 상품을 선보인다.

한편 헥사는 현대 무역점, 본점, 판교점 등 5개 매장을 전개 중이며 ‘Hexa edition’ 라인은 올 2월부터 전국 헥사 매장에서 확인이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