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4 (목)
삼성전자, 초고속 포터블 SSD 'X5' 선봬...20GB UHD영상 12초에 저장
프리미엄 SSD시장 주도
삼성전자, 초고속 포터블 SSD 'X5' 선봬...20GB UHD영상 12초에 저장
  • 김은진
  • 승인 2018.08.29 11: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지니스코리아=김은진 기자] 삼성전자는 고해상도 4K UHD 영상(20GB)을 불과 12초 만에 저장할 수 있는 초고속 포터블 SSD 'X5' 시리즈를 내달 3일 전세계에 출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하는 국가는 한국, 미국, 중국, 독일을 포함한 글로벌 50개국이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초고속 포터블 SSD 'X5'는 고속의 데이터 전송이 가능한 썬더볼트3 인터페이스를 기반으로, 일반 소비자는 물론 IT전문가와 콘텐츠 크리에이터 등 전문가에게 최고의 사용자 경험(UX)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이번 'X5' 시리즈에 SSD 내부 구동을 위한 'NVMe 인터페이스'와 함께 USB-C 포트와 동일한 외관이지만 데이터 전송속도가 최대 4배나 빠른 40Gbps(초당 5GB) 속도의 '외부 연결용 썬더볼트3 인터페이스'를 함께 적용했다.

신제품은 연속 읽기 및 쓰기 속도가 2800MB/s와 2300MB/s로 기존 SATA 인터페이스 기반 포터블 SSD보다 최대 5배 이상 빠르다. 외장 하드보다 최대 25배 빠른 쓰기 성능을 갖춘 것으로 PC에서 고해상도 4K UHD 영상(20GB)을 불과 12초 만에 저장할 수 있는 속도다,

특히 고성능뿐만 아니라 콤팩트한 크기를 구현해 포터블 SSD에 적합한 휴대성을 갖췄으며 풀 메탈 디자인으로 세련미를 더한 것이 특징이다.

이 밖에도 작동 시 발열을 최소화하는 발열 제어 기술과 2m 높이에서 떨어지는 외부 충격에도 견딜 수 있는 강한 내구성을 갖췄으며, AES 256비트 하드웨어 암호화 기반의 패스워드 솔루션이 적용돼 보안성도 뛰어나다.

삼성전자는 이번 신제품 출시를 통해 외장 SSD 시장을 본격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X5 시리즈는 2TB, 1TB, 500GB 등 총 3가지 모델로 예상 소비자 가격은 각각 1399.99달러, 699.99달러, 399.99달러다.

맹경무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브랜드제품 마케팅팀 상무는 "X5 제품 출시로 고화질, 고사양의 콘텐츠 사용이 빠르게 늘고 있는 휴대형 스토리지 시장 트렌드를 주도하게 됐다"며 "특히 최신 PC 환경에 맞춰 내장 SSD와의 성능 차이를 극복한 혁신적인 외장 스토리지 솔루션을 제공하게 됐다"고 말했다.